울진고, 뫼비우스 동아리 3.14 파이데이 행사 개최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9/03/16 [02:18]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울진고등학교 수학동아리 뫼비우스가 3월 14일에서 3월 15일까지 파이데이(π-day)를 맞이하여 이틀 간 파이데이 행사를 진행했다.

 

▲ 뫼비우스 파이데이     © 백두산기자
▲ 뫼비우스 파이데이     © 백두산기자

 

파이데이는 프랑스의 수학자이자 선교사인 ‘자르투’가 세계 최초로 원 둘레와 지름 사이의 길이 비율인 원주율을 고안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한 날이다.

 

점심시간과 저녁시간을 활용하여 체육관에서 1,2 학년의 뫼비우스 부원들이 준비한 여러 개의 부스들을 체험하고, 체험을 하면 초코파이, 빅파이, 후렌치파이, 엄마손 파이 등 다양한 간식들을 받는 식으로 진행하였다. 본 행사에는 전교생들뿐만 아니라 교직원들도 함께 참여하여 모두가 즐겁게 즐길 수 있는 행사가 되었다.

 

이번 파이데이 행사는 지금까지 뫼비우스가 주최한 행사 중 가장 큰 규모로 진행되었던 행사이다. ‘최적의 3.14m를 찾아라!(신발던지기)’, ‘원주율을 외워라(파이 값 배열하기)’, ‘저울위의 젠가 쌓기’, ‘내가 파이 래퍼 (소수점 빨리 말하기)’ 등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활동들을 통해 수학에 대한 거부감을 줄일 수 있는 활동으로서의 큰 의의가 있다.

 

동아리 회장인 추지원 학생은 “대규모 파이데이 행사를 주최해 본적이 처음이라 걱정이 많이 되었지만 울진고등학교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응원으로 잘 마무리할 수 있었어요.” 라고 말했다. 뫼비우스 담당교사인 이지현 선생님은 “원주율 3월14일을 맞이하여 수학과 친해지는 날 파이데이를 교직 15년 경력에 처음으로 시행하였는데, 학생들의 호응과 참여도가 높아 성황리에 행사가 마무리되어 수학을 싫어하던 학생들도 오늘 하루 즐겁게 보내어 보람 된다”라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