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 뉴스 > 한수원본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자력 뉴스
한수원본사
한수원 투자, 부산시 연료전지 발전소 준공
부산그린에너지, 해운대에 친환경 에너지 공급 시작
기사입력: 2017/08/30 [22:1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사진2. 8월 29일 부산에서 개최된 연료전지 발전소 준공식에서 한국수력원자력 오순록 그린에너지 본부장이 인사말을 전하고있다.     © 백두산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이관섭, 이하 한수원) 등이 투자한 에너지법인, 부산그린에너지의 연료전지 발전소 준공식이 29일 부산 해운대에서 열렸다.

 

준공식에는 오순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 서병수 부산시장, 김영광 부산도시가스 사장, 오세철 삼성물산 부사장과 신재생에너지 관계자 및 지역주민 등 약 200여명이 참석했다.

 

1천808억원이 투입된 이 발전소는 ㈜두산퓨얼셀의 PAFC형 연료전지 70대(440㎾)로 구성됐다. 발전 용량은 30.8MW로, 해운대구 좌동 4만2천여 세대에 연간 25만MWh의 전기와 난방열을 공급하게 된다.

 

이 사업은 해운대 소각장 발전을 대체할 에너지공급시설을 검토하던 부산시가 한수원에 연료전지 사업을 제안하면서 시작됐고, 양 기관 외 부산도시가스, 삼성물산 등 4개사가 해당 사업을 수행할 부산그린에너지 법인을 설립하면서 본격화 됐다. 한수원은 사업계획수립·PF자금조달 등 사업주관과 REC 구매, 부산시는 열구매와 부지제공, 부산도시가스는 LNG 공급과 REC 구매, 삼성물산은 발전소 건설을 위한 설계ᐧ구매ᐧ시공 등 역할을 분담했다.

 

▲ 사진설명=한수원 투자, 부산시 연료전지 발전소 준공     © 백두산기자

 

한수원은 그간 친환경적이면서도 안정적인 에너지 개발에 노력해 왔다. 연료전지는 연료 연소 없이 전기와 열을 생산해 소음과 매연이 없고, 작은 부지에도 발전소를 지을 수 있어 효율적이고 친환경적인 첨단 에너지다.

 

한수원은 이미 가동 중인 경기연료전지(58.8㎿), 노을연료전지(20㎿) 외 인천연료전지(39.6㎿) 사업도 진행 중이며, 2020년까지 총 220㎿ 용량의 연료전지 발전소 건설을 계획하고 있다.

 

오순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한수원은 안전한 원전 운영에 최선을 다할 뿐 아니라 연료전지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에도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사진설명=한국수력원자력이 투자한 부산그린에너지 연료전지발전소 전경     © 백두산기자

백두산 du32@hanmail.net

백두산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백두산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대경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상주시, 성공적 체전을 향한 힘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