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소유 상표권 통상사용계약 체결

상표권 4종, 상주한과에서 5년간 사용

장성각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01/04 [03:57]

[상주시=다경데일리]상주시농업기술센터는 상주한과(대표 조상희)와 상주시 소유 상표권 4종에 대해 2018년부터 2022년까지 5년간 통상 사용계약을 체결하였다.

 

▲ [미래농업과]상주시 소유 상표권 통상사용계약 체결     © 장성각기자

 

이번에 계약한 상표 4종은 상주곶감한과, 오디한과, 곶감호두말이, 곶감과자로 상주시의 대표작목인 곶감과 오디를 소재로 하고 있다. 

 

이번 계약을 통해 5년간 상표를 사용하게 된 상주한과는 지역 특산품인 곶감을 한과에 접목해 다른 지역의 한과와 차별화 하고 전통방식 그대로 수제한과를 만들어 옛 맛을 고수하면서도 현대적이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주목받고 있는 업체다. 이 업체는 2016 KOREA 월드 푸드 챔피언십에서 장관상을 수상한 이력이 있다.

 

미래농업과 윤세진 과장은 “상주지역 특성을 담으면서도 농가소득 향상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지식재산을 많이 발굴하여 상주시가 소유한 지식재산권을 상주시민이 널리 활용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 [미래농업과]상주시 소유 상표권 통상사용계약 체결     © 장성각기자
희망은 볼 수 없는 것을 보고, 만져질 수 없는 것을 느끼고, 불가능한 것을 이룬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