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공설시장 별빛영화관 1만 관객 돌파

전국 최초 전통시장 내 작은영화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몫

이진영기자  dsb1009@naver.com | 기사입력 2018/01/04 [18:06]

[영천시=다경데일리]영천시가 지난해 10월 12일에 개관한 영천공설시장 별빛영화관이 개관한지 80여일 만에 1만 관객을 돌파했다.

 

▲ 1만번째 관객들과     © 이진영기자

 

영천시와 영천공설시장 별빛영화관은 1만 관객 돌파 축하 이벤트를 열어 1만 번째 관람객인 정향순씨에게 꽃다발과 영화 관람권 및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영화진흥위원회에 따르면 지난해 연간 국민 1인당 평균 영화관람 횟수는 4.2편에 달하는데 이번 1만 관객 돌파는 문화생활에 대한 영천 시민들의 갈증이 컸다는 방증이다. 영화 한 편을 보기 위해 대구 등 인근 대도시로 나가는 수고스러움을 겪었던 시민들은 대형멀티플렉스 영화관 관람료의 절반인 저렴한 가격으로도 최신개봉영화를 감상할 수 있게 되면서 영천공설시장 별빛영화관을 찾는 발걸음이 점차 많아지고 있다.

 

지난 연말 연휴기간에는 전석 매진 사례를 기록하며 예매를 하지 못한 시민들이 발걸음을 돌리기도 했다.

 

▲ 김영석 영천시장 관객들과 함께~     © 이진영기자

 

김영석 영천시장은 “김관용 도지사님의 배려로 개관하게 된 영천공설시장 별빛영화관을 찾는 다양한 연령층 관객들의 수요를 충족시키고 있다”며, “더불어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해 별빛영화관 활성화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영천공설시장 별빛영화관은 영천시가 시민들의 문화 향유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추진·설립해 230.4㎡ 규모로 1개관 76석의 관람석과 매점, 매표소, 영사실을 갖추고 있다.

 

또한 전국 최초 전통시장 내에 개관한 영화관으로서 관객들이 영화 관람을 위해 시장을 찾았다가 장도 보고 가족들과 식사도 함께 하는 등 영천공설시장 상인들과 상생하고 있어 전통시장 활성화에 크게 기여를 하고 있다.

 

▲ 영화 만번째 관객 정향순씨     © 이진영기자
불가능이라 여겨지기에 또 다른 절박한 이에게는 기회가 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