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경천대 낙동강 주변에 관광숙박시설 건립

8일 상주시-(주)한라개발과 MOU 체결...2020년까지 150억 투자

편집부 | 기사입력 2018/01/08 [20:21]

상주시의 낙동강 변 관광지에 숙박시설이 건립된다.

 

▲ 한라개발 투자양해각서 체결     © 장성각기자


[상주시=다경데일리]상주시는 1월 8일 ㈜한라개발(대표이사 최동욱)과 회상나루 관광지 관광숙박시설 건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주거용 건물 개발 및 공급업체인 ㈜한라개발은 낙동강 회상나루 관광지 내 부지면적 11,237㎡에 2020년까지 총 150억원을 투자해 지하1층, 지상4층 규모로 객실(86실), 세미나실 등을 갖춘 관광숙박시설을 건립할 계획이다.

 

▲ 한라개발 투자양해각서 체결     © 장성각기자

 

 회상나루는 과거 활발했던 나루터를 복원하고자 상주시에서 개발한 관광지로, 경천섬,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자전거박물관, 국제승마장, 오토캠핑장, 수상레저센터 등이 낙동강을 사이에 두고 마주하고 있으며 주막촌, 객주촌(한옥펜션), 낙동강 문학관 등이 조성되어 있어 편안한 휴식을 취하려는 관광객이 많이 찾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상주시의 오랜 숙원사업인 회상나루 관광지 관광숙박시설 유치로 상주시는 명실상부한 레저관광 도시로 도약하겠다는 야심찬 계획을 준비하고 있다.

 

  이정백 상주시장은 “이번 투자로 상주시가 또 하나의 힐링을 겸한 휴식과 즐거움이 있는 문화 휴양지로 더욱 더 성장‧발전하기를 기대한다”면서  “한라개발의 원활하고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상주시에서도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행정적 사항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한라개발 투자양해각서 체결     © 장성각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