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딸기 새로운 수출상품으로 떠오르다!

장성각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01/09 [23:38]

[상주시=다경데일리] 상주딸기연합회는 추교훈 상주부시장 , 회원농가, 기관단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상주딸기의 올해 수출 첫 기념행사를 1월 8일 가졌다.

 

▲ 사진설명=상주딸기 새로운 수출상품으로 떠오르다!     © 장성각 기자

 

이번에 대만으로 수출되는 딸기물량은 934kg(934팩×1kg)으로 금액은 1천2백만원 상당이며 상주시의 새로운 수출품목으로 기대를 받고 있다.

 

상주딸기는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국내 대형 유통업체인 이마트, 농협 하나로마트로 90%이상 출하하고 있으며 점차 생산량을 확대하고 있다.

 

상주딸기연합회는 지난해 처음으로 수출을 시작했으며 2017년에 4천만원 정도 수출실적을 올렸다. 앞으로 예비수출단지 신청 및 연간 1억원 이상 수출 목표를 세우고 고품질 딸기생산에 주력하고 있다. 

 

상주시는 딸기의 수출 확대를 위해 대만시장을 교두보 삼아 베트남 수출검역단지 지정 및 새로운 시장개척을 통해 수출 판로를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추교훈 상주부시장은 “상주딸기가 이번 대만 수출에 힘입어 전 세계로 뻗어나가길 바란다”고 말하고 “상주 딸기수출단지 조성에 필요한 시설지원 등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희망은 볼 수 없는 것을 보고, 만져질 수 없는 것을 느끼고, 불가능한 것을 이룬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