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남구보건소, 자동심장충격기 관리실태 조사

공동주택 등 49개소

김은하기자 dinggo0515@naver.com | 기사입력 2018/01/11 [02:44]

[포항시=다경데일리] 포항시 남구보건소는 4일부터 9일까지 4일간 관내에 설치되어 있는 자동심장충격기 관리 실태 조사를 완료했다.

 

▲ 사진설명=포항시 남구보건소, 자동심장충격기 관리실태 조사     © 김은하 기자

 

이번 관리실태 조사는 응급의료에 관한법률 제47조의2 구비의무기관과, 구비의무기관은 아니지만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공공시설을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공동주택(500인이상)20개소, 공공시설 3개소, 기타 26개소를 방문 점검했다.

 

주요 점검사항으로 본체작동확인, 배터리, 패드 유효기간, 안내표식 부착, 관리상태 등이며, 조사결과 양호 45개소, 부진4개소로 현지에서 시정 조치했다.

 

남구보건소 관계자는 “자동심장충격기는 응급상황에 생명을 살리는 매우 중요한 장비”라면서 “누구든지 응급시에는 자동심장충격기 사용과 심폐소생술을 실행할 수 있도록 공동주택, 공공시설 등과 연계하여 심폐소생술 교육도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포항시 남구보건소, 자동심장충격기 관리실태 조사     © 김은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