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토종 고유의 맛, 재래종 고추 분양합니다!

영양고추연구소, 19일까지...‘수비초’,‘칠성초’등 재래종 4개 품종 공개 분양

백두산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8/01/16 [03:54]

[경북도=다경데일리]경상북도농업기술원 영양고추연구소에서는 고추 재배농가와 일반인을 대상으로 연구소에서 육성한 4개 품종의 재래종 고추 종자를 오는  19일까지 공개 분양한다고 밝혔다.

 

▲ 재래종 고추(토종)     © 백두산기자

 

영양고추연구소에서는 지난해 재래종 고추 종자를 861농가에 분양한 바 있다.

 

1970년대 까지만 해도 다양한 특징의 재래종 고추가 많이 재배되었지만 수량이 많은 시판종 고추가 보급되면서 맛은 뛰어나지만 수량성이 낮고 병에 약해 재래종은 서서히 자취를 감춰가고 있다.

 

최근에는 맛이나 색깔 등 품질특성이 우수한 재래종 고추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증가하고 있지만 일반 농가나 소비자들이 종자를 구하기는 쉽지 않은 실정이다.

 

▲ 재래종 고추(수비초)     © 백두산기자

 

이번에 분양하는 재래종 고추 4개 품종은 매운맛과 단맛이 잘 조화된 ‘수비초’, 순한맛으로 과피가 두껍고 색깔이 좋은 ‘칠성초’, 매운맛이 강하고 색깔이 좋은 개장형인 극조생종 ‘유월초’와 ‘토종’이다.

 

권중배 영양고추연구소장은 “재래종 고추는 재배지대가 낮을 경우 바이러스, 역병 등 병에 약해 재배하는 곳이 한정적이라는 한계가 있지만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품종” 이라며 “앞으로도 새로운 고추 품종 육종과 재배기술 개발을 통해 농가소득을 증대시키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재래종 고추(유월초)     © 백두산기자

 

한편, 재래종 고추 종자 분양을 희망하는 자는 영양고추연구소(054-683-1691)로 신청하면 판매금지 등 분양계약 조건 준수를 전제로 50~100립까지 종자를 분양받을 수 있다.

 

▲ 재래종 고추(칠성초)     © 백두산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