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구룡포 동방 44해리에서 화재선박 발생(2보)

승선원 6명 중 3명 구조, 3명 실종, 해경 실종자 수색 중

김은하기자 dinggo0515@naver.com | 기사입력 2019/01/12 [18:21]

[다경뉴스=김은하기자]포항해양경찰서는 1월 12일 오전 8시 29분께 구룡포 동방 44해리에서 화재선박 사고를 접수하여 구조 중이라고 밝혔다.

 

통발어선 A호(9.77톤, 승선원 6명)는 1월 11일 오후 8시께 구룡포항을 출항했다.
 

사고 인근해역에 있던 통발어선 B호가 1월 12일 오전 8시 29분께 포항해경으로 화재선박을 신고했고 주변의 트롤어선 C호가 9시 2분께 화재어선 A호에 타고 있던 선장 김모씨(60년생) 등 3명을 구조했다.
 

현재 구조된 김씨 등 3명은 생명에 지장이 없으며 화재어선 A호는 침몰된 상태다.
 

김씨 등의 진술에 의하면 1월 12일 새벽 2시경 선박에 불이 나서 승선원 6명모두 구명조끼를 입고 바다에 뛰어들었다가 김씨 등 3명만 다시 어선으로 올라와 구조됐다고 한다.
 

정확한 사고 시간 및 경위는 해경에서 조사할 예정이다.
 

포항해경은 현재 경비함정 14척, 항공기 7대, 해군 참수리호 등 유관기관 함정 7척, 민간어선 5척을 동원하여 실종자를 수색중이다.

 

→ 사고해역 기상 : 동풍 10-14m/s, 파고 2-2.5m

 

 

 

거짓이 잠깐 통할 수는 있지만 영원히 통할 수는 없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