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일본 체리 명인 초청 기술교육 추진

경주체리 전국 1등 비결은?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9/02/13 [01:39]

[다경뉴스=백두산기자] 경주시 농업기술센터는 12일 경주체리연구회 등 체리재배농가 150여명을 대상으로 일본체리전문가 ‘쿠로다 미노리’씨를 초청해 홍성태씨 농장(경주시 강동면 소재)에서 체리동계교육을 실시했다.

 

▲ 경주시, 일본 체리 명인 초청 기술교육 추진     © 백두산기자

 

이번 교육은 일본 야마카타현에서 체리농장을 직접 경영하고 있는 체리 재배전문가를 초청해 대과 고당도 체리생산 기술 및 묘목관리 등 열띤 현장강의를 시작으로 경북대학교 원예학과 최철 교수의 체리전정 이론과 대목 특성, 적과방법 순으로 이뤄졌다.

 

시는 체리 발전을 위해 2018년 중국의 대련시, 연태시와 기술교류 세미나를 가졌고, 일본의 선진 재배기술 도입을 위해 지난해부터 ‘쿠로다 미노리’씨와 교류해 현장교육을 해오고 있다.

 

특히, 농업기술센터(소장 최정화)에서는 체리1번지의 명성을 유지하기 위해 체리 재배농가의 애로사항을 적극 해결하겠다고 했다.

 

경주체리연구회 임영식 회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체리재배기술과 전문가의 생생한 경험 등 노하우를 배우고 익힐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정지전정에 대한 현장교육을 집중적으로 배워 경주체리발전에 밑거름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